‘위례 호반써밋송파‘ 1·2차, 1순위 마감…최고경쟁률 135.0대 1
‘위례 호반써밋송파‘ 1·2차, 1순위 마감…최고경쟁률 135.0대 1
  • 박현철 기자
  • 승인 2019.12.27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송파 거여동 호반써밋 조감도 (사진=호반건설 제공)
서울 송파 거여동 호반써밋 조감도 (사진=호반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박현철 기자] '호반써밋송파 1·2차'가 중도금 대출 불가와 전매제한 8년이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현금 부자들이 몰리며 청약 1순위 마감했다.

26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호반산업과 호반건설이 이날 동시 1순위 분양한 서울 송파구 호반써밋송파 1·2차는 각각 16.14대 133.8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에서 청약을 마쳤다.

호반써밋 송파 1차는 689가구 모집에 1만1123명이 청약을 넣었고, 2차는 700가구 모집에 2만3701가구가 몰렸다.

최고 경쟁률은 호반써밋 송파 2차 110.8519T형에서 나왔다. 이날 이 주택형은 6세대 모집에 해당지역과 기타지역에서 642가구가 청약을 넣었다. 해당지역을 기준으로 보면 405명이 청약을 넣어 135.0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들 단지는 전 세대의 분양가가 9억원을 초과해 중도금 대출을 받을 수 없고, 지난 10월 주택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8년간 전매가 제한된다는 점이 청약 결과에 불리하게 작용할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다.

하지만 위례신도시 아파트값보다 상대적으로 낮은 금액에 공급되는 송파권 마지막 민간분양 단지라는 점에서 청약자들의 관심이 집중됐고, 예상을 뛰어 넘는 결과로 이어졌다.

당첨자 발표는 호반써밋 송파I·II 모두 2020년 1월3일이다. 정당계약은 1월14~16일 사흘간 진행된다.
 
한편 호반써밋 송파는 위례신도시 A1-2블록에 들어서는 호반써밋 송파I 전용면적 108㎡ 689가구와 A1-4블록 호반써밋 송파II 전용면적 108~140㎡ 700가구 등 2개 단지가 이웃하고 있다.

호반써밋 송파I는 초등학교 예정부지가 인접한 공원형 아파트, 호반써밋 송파II는 장지천 수변공원 조망이 가능하고, 일부 가구에는 테라스하우스(17가구)가 적용된 게 특징이다.

홍보관은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파크 2관에 있으며, 입주는 2022년 2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