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27일부터 재택근무 "임직원 감염 가능성 차단"
CJ오쇼핑, 27일부터 재택근무 "임직원 감염 가능성 차단"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2.26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8일까지 TV홈쇼핑 생방송에 필요한 필수 인력 제외한 임직원 자택 근무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CJ오쇼핑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27일부터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재택근무 기간은 오는 3월8일까지이며 이 기간 TV홈쇼핑 생방송 운영에 필요한 필수 인력을 제외한 임직원은 자택에서 노트북 컴퓨터 및 메신저, SNS, 유선을 활용해 근무하게 된다.

코로나19 감염 우려가 커지고 정부 대응 단계도 ‘심각’ 수준으로 격상됨에 따라 최대한 선제적으로 임직원 감염 가능성을 방어하기 위한 조치다. 

재택근무 기간에도 사옥 방역 및 공용 공간 소독 조치, 사무실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사옥 근무 인력을 위한 보호 조치는 지속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