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전국 가맹점 방역으로 '코로나19' 확산 막는다
BBQ, 전국 가맹점 방역으로 '코로나19' 확산 막는다
  • 이해선 기자
  • 승인 2020.02.2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5000만원 특별예산 편성해 본사와 비용 분담…초미립자로 살균제 분사
(사진=제너시스 BBQ 제공)
(사진=제너시스 BBQ 제공)

[증권경제신문=이해선 기자] 제너시스 BBQ(회장 윤홍근)는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방역에 돌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BBQ는 지난 10일 국내 치킨 프랜차이즈 최초로 직영점 방역을 실시했다. 살균제를 초미립자로 분사하는 ‘ULV(Ultra Low Volume) 분무코팅살균 방식’을 병행해 고객은 물론 패밀리, 직원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제공, 안심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인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소요되는 비용은 패밀리와 본사가 분담키로 했다. 이를 위해 BBQ는 1억5000여만원의 특별예산을 편성해 지원한다.  

이외에도 BBQ는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관련 대응 매뉴얼과 포스터를 제작해 상시 비치해 서비스와 배달에 항상 준수토록 했다. 이에 따라 매장과 배달 전 직원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손세정제 비치 및 휴대, 체온계 비치 등의 노력을 통해 고객의 불안감을 해소해왔다.  

제너시스BBQ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19와 연관되거나 해당되는 매장은 없으나,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코로나19로부터 고객, 패밀리, 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방역, 매뉴얼 등 본사가 적극적으로 지원해 모든 분들이 BBQ를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