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美 배터리 공장 4월13일까지 '셧다운'
LG화학, 美 배터리 공장 4월13일까지 '셧다운'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3.25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시간주 "주민들 3주간 집에 머물라" 지침 따라 전기차 배터리 공장 가동 중단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LG화학의 미국 배터리 공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생산을 중단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은 주 정부 지침을 반영해 미국 미시간주 홀랜드 전기차 배터리 공장의 가동을 내달 13일까지 중단할 예정이다. 미시건주의 행정명령으로 전날부터 안전시설과 관련한 최소한의 인력만 남겨둔 상황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앞서 미시간주는 지난 23일(현지시간) 핵심 업무 종사자를 제외한 주민들을 3주간 집에 머물게 하는 행정명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미시간주에 위치한 대부분의 공장들도 가동을 중단한 상태다.

한편 2012년 준공한 LG화학 미시간주 홀랜드 공장은 이후 지속적인 증설로 현재 약 5GWh의 생산능력을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