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 계약해지, EXID 완전체 성사 여부는? 향후 거취에도 주목
LE 계약해지, EXID 완전체 성사 여부는? 향후 거취에도 주목
  • 이경윤 기자
  • 승인 2020.03.25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E SNS
사진=LE SNS

 

[증권경제신문=이경윤 기자] EXID LE가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해지, 각자의 길을 걷는다.

LE는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LE 입니다. 그동안 함께했던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이하 바나나컬쳐)와 원만한 상의 끝에 계약을 해지하게 되었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앞으로 좋은 모습, 좋은 음악으로 찾아뵐 테니 저의 새로운 시작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앞서 LE를 제외한 EXID의 멤버 솔지, 혜린, 하니, 정화는 바나나컬쳐와 재계약을 하지 않고 새로운 둥지를 찾아 떠날 예정이다.

한편 LE가 어떤 회사를 가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