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어서와, 인물관계도? 몇부작, 등장인물, 줄거리? 어서와, 김명수 신에은 앞에서만 사람으로 변신 "이 사람이다" 확신
드라마 어서와, 인물관계도? 몇부작, 등장인물, 줄거리? 어서와, 김명수 신에은 앞에서만 사람으로 변신 "이 사람이다" 확신
  • 허상진 기자
  • 승인 2020.03.26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어서와' 방송 캡처
사진=KBS2 '어서와' 방송 캡처

[증권경제신문=허상진 기자] 드라마 '어서와' 인물관계도, 몇부작, 등장인물, 줄거리가 주목받는 가운데 김명수가 신예은을 보고 자신을 사람으로 만든다고 생각했다.

25일 첫 방송된 KBS2 '어서와'에서는 고양이 홍조(김명수)이 이재선(서지훈)의 전 연인 김솔아(신예은)에게 맡겨지는 장면이 그려졌다. 

김솔아는 자신을 떠난 이재선이 여자친구 이루비(최배영)와 헤어졌다는 소식을 들었다. 김솔아는 이재선이 이루비에게 선물했던 고양이 홍조를 맡게 됐다. 

김솔아의 집으로 간 홍조는 갑자기 사람으로 변했다. 홍조는 어떻게 된 일인지 알 수가 없어 놀란 모습이었다.

이때 홍조는 꿈이라 생각했던 새끼 고양이 시절을 떠올렸다. 홍조가 새끼일 때 김솔아는 목도리를 둘러주고 엄마를 찾아주겠다고 했다. 김솔아는 아무말도 하지 않는 꼬마에 "왜 아무 소리도 안나지? 버튼 누르면 소리나나"라며 코를 눌렀었다. 

다시 김솔아를 마주한 홍조는 과거 자신을 사람으로 만들었던 여자가 김솔아라는 것을 깨달았다. 둘은 침대에서 함께 잠들었다. 홍조는 "이 사람이다. 이 사람이 날 사람으로 만든다"고 생각하며 미소지었다.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김명수는 때떄로 사람으로 변신하는 고양이 홍조역, 신예은은 사람을 좋아하고 지키려드는 강아지 같은 인물 김솔아 역을 맡았다.

'어서와'는 김명수, 신예은, 서지훈, 윤예주, 강훈, 안내상, 조련, 김여진, 전배수, 전익령 등이 열연을 펼친다.

한번 '어서와'는 32부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