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44층 대구용산자이 주상복합' 5월 첫 선
GS건설, '44층 대구용산자이 주상복합' 5월 첫 선
  • 이상윤 기자
  • 승인 2020.04.1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 4층 지상 최고 44층, 4개 동 전용면적 84~100㎡ 총 429가구
대구용산자이 조감도 (사진=GS건설 제공)
대구용산자이 조감도 (사진=GS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이상윤 기자] GS건설이 내달 대구용산자이 주상복합아파트를 선보인다.

16일 GS건설(006360, 대표 허창수, 임병용)에 따르면 대구 달서구 용산동 일대 들어서는 지하 4층 지상 최고 44층 4개 동 전용면적 84~100㎡ 총 429가구로 구성돼 있다. 

전용면적 별로는 84A㎡ 117가구, 84B㎡ 117가구, 84C㎡ 117가구, 100㎡78가구 등으로 구성됐다. 지상 1~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서고 아파트는 5층부터 시작된다.

무엇보다 대구용산자이는 대구 지하철 2호선 용산역과 죽전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아파트로 도로교통도 동서로 뻗은 달구벌대로와 남북을 잇는 중부내륙고속도로(성서IC), 용산로, 와룡로 등이 인접해 있어서 시내‧외곽 이동이 편리하다는 설명이다.

또한 대구용산자이가 들어서는 달서구는 비(非)규제지역으로 청약 예치금 및 대구 거주기간이 충족되면 세대주가 아니어도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또 1주택자도 입주 전까지 기존 주택처분조건으로 1순위를 청약할 수 있다. 대출 규제가 까다롭지 않고 전매제한도 6개월로 비교적 짧다.

GS건설이 자랑하는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 센터'는 지상 4층에 마련했다. 이곳에 카페테리아, 피트니스 시설, GX룸, 골프연습장, 샤워장. 도서관, 독서실 등을 조성해 입주민들이 자연스럽게 스포츠와 사교, 문화 취미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설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