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2020년도 수주 실적 1조원 돌파
현대엔지니어링, 2020년도 수주 실적 1조원 돌파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0.05.10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림 1,2구역 조감도(사진=현대엔지니어링제공)
송림 1,2구역 조감도(사진=현대엔지니어링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현대엔지니어링(대표 김창학)이 지난 9일 '인천 송림 1,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되며 2020년 누적 수주액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올해 1월 '울산 중구 B-05구역 주택재개발 사업'(1,601억원)을 수주했고, 3월 '청주 사직1구역 재개발사업'(1,680억원)을 수주한 데 이어 5월 9일 6,742억원 규모의 '인천 송림 1,2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까지 수주에 성공하면서 올해만 총 1조 23억원의 도시정비사업 수주실적을 달성했다. 

인천 송림 1,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인천광역시 동구 송림동 160번지 일대에 지하 3층~지상 45층, 아파트 29개동, 총 3,693세대가 들어서는 대단지 사업이다. 

송림 1,2구역은 교통이 편리하고 인근에 다양한 생활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입주민들에게 높은 주거만족도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사업지가 위치한 송림동은 노후화된 다세대∙연립주택 및 구축 아파트 밀집지역으로 당사의 힐스테이트가 들어섬으로써 신축아파트에 대한 소비자 수요를 채워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