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토탈, '사물인터넷'…'스마트글래스' 원격지원 도입
한화토탈, '사물인터넷'…'스마트글래스' 원격지원 도입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0.06.0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산공장 정기보수 현장에 비대면 업무장비 '스마트글래스' 도입
한화토탈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비대면 업무장비를 도입해 정기보수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은 한화토탈 정비팀 직원이 스마트글래스를 활용해 해외 기술선 직원과 커뮤니케이션하며 기계 설비를 보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한화토탈)
한화토탈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비대면 업무장비를 도입해 정기보수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은 한화토탈 정비팀 직원이 스마트글래스를 활용해 해외 기술선 직원과 커뮤니케이션하며 기계 설비를 보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한화토탈)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한화토탈이 주요 설비 안전점검과 개선작업을 진행하는 석유화학공장 정기보수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을 접목하며 코로나19 국면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있다.

3일 한화토탈(대표 권혁웅)은 대산공장 정기보수 기간 중 비대면 업무 확장을 위해 무선 커뮤니케이션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글래스 원격지원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스마트글래스는 안경에 부착된 카메라 렌즈와 디스플레이를 통해 상대방과 실시간으로 영상과 음성을 공유하는 사물인터넷 장비다. 

현장을 계속 이동하며 소통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파일공유, 동영상 및 스냅샷 촬영, 채팅 등 다양한 기능을 갖고 있어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현장 점검 대안으로 국내의 한화토탈 직원은 물론 해외 기술선 담당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이에 한화토탈 한 관계자는 “석유화학공장의 정기보수는 정해진 기간 내에 완벽하게 작업을 마무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스마트글래스는 비대면 업무 기기지만 커뮤니케이션 오류 없이 안전하게 정기보수 작업을 마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