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아내의 식탁' 운영사 ㈜컬쳐히어로에 20억 투자
이랜드, '아내의 식탁' 운영사 ㈜컬쳐히어로에 20억 투자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7.15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 기업 투자 통해 신성장동력 확보 "양사 협업하는 윈-윈 구조 만들 것"
(사진=이랜드 제공)
(사진=이랜드 제공)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이랜드월드(대표 최운식)는 스타트업 기업인 컬쳐히어로(대표 양준규)에 20억 원 규모의 지분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컬쳐히어로는 음식 콘텐츠 제작과 프리미엄 먹거리 상품 개발에 전문화된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국내 최대 프리미엄 레시피 플랫폼 ‘아내의 식탁’을 운영하고 있다. ‘아내의 식탁’은 현재 앱 누적 다운로드 수 130만 건을 기록했으며 유튜브 채널 구독자 84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투자진행을 통해 이랜드는 외부 미디어 커머스 플랫폼을 활용한 신규 가치 창출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언택트 시대를 맞아 새로운 플랫폼인 미디어 커머스로 영역을 확장해 신성장동력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랜드는 단순 지분 투자에 그치지 않고 양사가 협업하는 ‘윈-윈 구조’를 만들겠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랜드이츠의 가정간편식(HMR) 사업 확장을 가속화하고 미디어커머스로 영역을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컬쳐히어로는 이랜드이츠를 통한 외식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   

양준규 컬쳐히어로 대표는 “애슐리, 자연별곡 등 다양한 브랜드와 확고한 유통망을 갖춘 이랜드와의 전략적 협업을 바탕으로 서비스 완성도를 더욱 높이겠다”며 “앞으로 미디어 커머스 시장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운식 이랜드월드 대표는 “이번 지분투자를 통해 스타트업 기업과 협력해 함께 성장하는 기회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미디어 커머스 영역에 역량을 가진 컬쳐히어로와의 협업이 산업 전반에 신선한 반향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