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 전국 확대
한전,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 전국 확대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0.07.29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교통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나주, 광주 등도 충전서비스 시범추진
전기버스 (사진=한전)
전기버스 (사진=한전)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대중교통의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를 위해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된다.

29일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이 대중교통의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를 위해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한전은 이날 전주시설관리공단과 ‘전주시 전기버스 충전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키로 했다.

현재 한전은 나주시, 광주광역시, 세종시에도 전기버스 충전 서비스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나주시(200kW 3기), 광주광역시(200kW 4기), 세종시(200kW 4기)) 등을 운영하고 있다.

한편 앞서 정부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에 따르면 정부는 2025년까지 버스•화물차를 포함한 전기자동차 113만대 보급한다고 밝혔다.

전기버스는 2022년까지 3000대 보급을 목표로 시내버스 준공영제 운영 지자체를 중심으로 전기버스를 본격 도입 중에 있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