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치향수 '구딸 파리', 오렌지꽃 향기 '르 떵 데 헤브' 출시
니치향수 '구딸 파리', 오렌지꽃 향기 '르 떵 데 헤브' 출시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9.15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프랑스 니치 향수 브랜드 구딸 파리(GOUTAL PARIS)가 올해 첫 향수 신제품 ‘르 떵 데 헤브(LE TEMPS DES RÊVES)’ 오 드 뚜왈렛을 선보인다.

‘르 떵 데 헤브’는 프랑스어로 ‘꿈의 시간’이라는 뜻이다. 남부 프랑스 그라스(Grasse) 지방에서 영감을 얻어 조향사로 전향한 아닉구딸의 꿈을 오렌지꽃의 매력적인 향으로 표현했다.

비터 오렌지꽃 향인 네롤리(Neroli)와 머틀(Myrtle, 허브의 일종)의 아로마틱한 향에 뒤이어 샌들우드(백단향), 화이트 머스크의 잔향이 여운을 남긴다.

이번 신제품은 전국 백화점 구딸 매장 및 세포라, 백화점 온라인몰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