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영업점 인근 소상공인에 디지털 무료 광고 지원
신한은행, 영업점 인근 소상공인에 디지털 무료 광고 지원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0.10.1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소상공인과 위축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광고를 무료로 게시해주는 ‘우리동네 응원 프로그램’을 확대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영업점 내 설치된 디지털 사이니지(포스터와 전광판) 및 디지털 창구 등을 통해 가게 홍보, 할인 쿠폰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사회공헌 서비스다. 

앞서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전국 32개 영업점을 대상으로 해당 프로그램의 성공적인 시범운영을 마쳤다. 시범운영에 참여한 고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답변 고객의 70% 이상이 실질적으로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했고, 이에 힘입어 전국 94개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하게 됐다. 

오는 19일까지 디지털 사이니지가 설치된 전국 94개 영업점에서 상담 및 신청접수가 가능하다. 광고 대상 업체는 디지털 사이니지가 설치된 영업점 인근 소상공인이다. 신한은행 고객상담센터 또는 가까운 영업점으로 문의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