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희석 이마트 대표, SSG닷컴 대표 병행…온·오프 경계 허문다
강희석 이마트 대표, SSG닷컴 대표 병행…온·오프 경계 허문다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10.15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라인 시너지 창출 기대…조직 개편으로 전문성 강화 추진
강희석 이마트 대표이사 (사진=뉴시스)
강희석 이마트 대표이사 (사진=뉴시스)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강희석 이마트 대표이사가 그룹 통합 온라인몰 SSG닷컴 대표이사직까지 함께 맡게 됐다. 온·오프라인 채널을 한 명의 리더가 책임짐으로써 환경이 급변하는 유통업계에서 보다 빠른 의사결정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15일 신세계그룹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년 이마트 부문 정기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강 대표에게 온라인 채널까지 아우르게 한 것은 온·오프 통합적 사고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의도로 보인다. SSG닷컴과 이마트의 경계를 허물고 협업을 원활하게 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경영 환경 극복과 경영 성과 창출에 초점을 맞추고, 전문성 강화 및 우수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하는 한편 온라인 역량 강화 및 온·오프 시너지 창출과 조직 효율 제고 및 신성장 기반 구축에 중점을 뒀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마트에브리데이 대표이사에는 이마트24 김성영 대표이사가, 이마트24 대표이사에는 김장욱 신세계I&C 대표이사가 내정됐다. 신세계푸드 대표이사로는 송현석 신세계푸드 마케팅 담당 상무가,  신세계I&C 대표이사로는 손정현 신세계I&C IT사업부장 전무가 임명됐다. 신세계건설 레저 부문 대표이사에는 전략실 지원총괄 이주희 부사장보가 내정됐다.

각 사별 조직 개편도 이뤄졌다. 이마트는 이번 조직 개편으로 전문성을 강화하고, 조직 문화를 선진화한다는 계획이다. 상품의 전반적인 판매 및 관리를 책임지는 MSV담당을 신설하고 현재 4담당 체제인 판매 담당을 5담당 체제로 확대한다.

소형점포(Metro)담당 신설로 영업 전문성도 강화한다. 조직 문화 본부를 만들어 미래지향적 조직 문화 구축 기반을 마련한다.

SSG닷컴은 온라인 사업의 본격적인 성장을 위해 그로서리사업본부, 신사업본부, 데이터·인프라본부, 지원본부 등으로 조직 체계 전반을 재구축한다.

신세계푸드는 제조서비스부문과 매입유통부문 대표 체제를 단일 대표 체제로 재편해 조직 전반의 효율을 높이기로 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전략기획 및 상품개발 조직을 신설해 신사업 추진 및 상품경쟁력을 강화했다.

신세계그룹은 “어려운 경영 환경을 타개하고 그룹의 미래 준비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최적임자를 엄선해 인사를 시행했다”며 “앞으로도 철저히 능력과 성과주의에 기반 한 인사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