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맛남의 광장' 백종원표 애플파이 출시
CU, '맛남의 광장' 백종원표 애플파이 출시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10.1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종원 대표,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에 예산군 사과 활용 상품 개발 제안
백 대표 레시피 그대로 만든 예산 사과잼으로 파이 절반 채워
(사진=BGF리테일 제공)
(사진=BGF리테일 제공)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편의점 CU가 방송 ‘맛남의 광장’ 속 백종원표 사과파이를 16일 출시한다.

맛남의 광장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를 중심으로 지역 특산품을 이용해 신메뉴를 개발하고, 이를 통해 우리 농산수산물의 소비 촉진을 돕는 지역상생형 예능이다. 이달 8일과 15일에는 충남 예산 사과를 주제로 방송했다.

충남 예산은 충남 사과 생산량의 66%를 차지하는 대규모 산지이지만 올해 냉해 피해와 장마로 생산량의 60% 이상이 비품으로 판별돼 제가격을 받지 못했다. 판로 확보가 시급한 상황 속에서 백대표가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에 상품화를 제안했고 이 사장이 흔쾌히 응하면서 협력하게 됐다. 

백대표는 직접 진천에 위치한 BGF리테일 센트럴키친을 방문, MD들과 예산 사과 활용 방안을 테스트했으며 그 결과 가장 좋은 평가를 받은 애플파이를 상품으로 출시하게 됐다.

CU 애플파이에 들어가는 필링은 고당도 사과를 잘게 썰어 설탕과 레몬, 계핏가루를 넣고 조리는 방송 속 레시피 그대로 만든 사과잼을 사용했다. 파이 전체 중량의 절반 가까이 사과잼을 듬뿍 채웠다. 빵은 진한 버터맛과 부드러운 식감을 내는 페이스트리(pastry)를 사용했으며, 방송 속 레시피처럼 에어프라이어로 5분 구워내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사과파이를 맛 볼 수 있다.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는 “앞으로도 우리 먹거리를 활용한 상품을 다양하게 개발해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방법을 적극적으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GF리테일은 전라북도 김제시 신동진미(米), 전라남도 완도군 김, 전라남도 보성 벌교꼬막과 보성녹차, 홍천군 옥수수, 제주 흑돼지 등 제주도부터 강원도까지 우리나라 다섯 개 도(道) 지역 농가와 제휴를 맺고 각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상품을 선보이는 등 꾸준히 우리 농가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