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 3개부문 대상 수상
포스코그룹,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 3개부문 대상 수상
  • 박제성 기자
  • 승인 2020.10.28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경영 부문', '지속가능경영대상 보고서', '사회공헌 부문'서 대상
포스코O&M 김영진 전무(왼쪽), 포스코그룹 김훈태 그룹장(사진=포스코그룹)
포스코O&M 김영진 전무(왼쪽), 포스코그룹 김훈태 그룹장(사진=포스코)

[증권경제신문=박제성 기자] 포스코그룹은 한국경영인증원이 선정하는 ‘2020 글로벌스탠더드 경영대상’에서 ‘지속가능경영’ 부문’ 2년 연속 대상과 ‘지속가능경영대상 보고서 부문’ 대상을, 포스코O&M도 ‘사회공헌’ 부문 대상을 수상해 3개 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포스코는 저출산·청년 실업 등 우리 사회가 직면한 사회 문제에 대해 기업시민 차원에서 실질적 대안 제시와 친환경 제품과 스마트 공장을 통한 지속가능 경쟁력을 확보한 것을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지속가능경영부문 2년 연속 지속 대상 기업으로 선정됐으며, 올해는 지속가능경영대상 보고서 부문에서도 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올해 발간한 포스코의 ‘2019 포스코 기업시민 보고서’는 글로벌 주요 철강사 중 처음으로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SASB) 기준에 따른 주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정보를 공개했다. 또 국내 제조업 최초로 기후변화 재무정보공개 테스크포스(TCFD)의 권고 내용을 보고서에 추가한 것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 올해는 종합부동산서비스, 환경설비 및 인프라 운영관리, 건축사업 지원 등의 서비스 사업을 하고 있는 포스코O&M이 처음으로 사회공헌 분야에서 대상을 받아 그 의미를 더했다.

특히 포스코O&M은 생활이 어려운 가정에 장판, 벽지교체, 방역소독, 화재 점검 등을 제공해 주거환경을 개선해주는 ‘우리집을 부탁해’ 나눔활동과 실내건축 공사 시 버려지는 가전 제품 등을 업사이클링(폐기물 재활용)해 장애 가정 등에 기증하는 ‘희망리본(Re-Born)’ 사업 등이 높게 평가 받았다.

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고자 미세먼지 집진살균장치인 ‘포스퓨어’를 중소기업과 공동 개발해 서울시 북부 병원에 기증해 호흡기 질환으로 고생하는 환자들을 돕는 ‘맑은숨’ 사업 등 다양한 나눔 활동도 진행해 오고 있다.

한편, 포스코그룹은 올 12월 ‘저탄소 미래전략’이 담긴 기후보고서를 TCFD기준에 맞춰 발간하는 등 지속가능 분야를 선도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