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스마트·인터넷뱅킹 고객중심 개편
NH농협, 스마트·인터넷뱅킹 고객중심 개편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0.11.23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과 농협상호금융(대표 이재식)은 NH스마트뱅킹과 인터넷뱅킹을 고객중심으로 개편했다고 23일 밝혔다.

스마트뱅킹의 계좌조회 화면에서는 농협뿐만 아니라 다른은행의 계좌도 목록과 잔액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고, 이체거래는 한 단계에 한 가지 정보만 입력하도록 단순화해 거래 소요시간을 단축했다.

앱에 로그인하면 예적금 만기, 내가 받은 우대혜택 등 개인화된 금융정보를 초기화면에서 제공하며, 농협카드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스마트뱅킹에서 카드 승인내역, 이용대금명세 조회 및 카드 신청이 가능해졌다. 

디지털금융에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과 고령층을 위한 지원도 강화했다. 외국인을 위해 9개국어로 뱅킹서비스를 제공 중인 ‘글로벌모드’는 첫 화면에 고객이 지정한 3개 통화의 매입·매도 환율을 보여주고, 해외송금과 환전 등 주사용 기능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버튼을 배치했다.  

고령층을 위해 고객이 ‘큰글모드’ 이용을 설정하면, 스마트뱅킹 초기화면부터 조회·이체 등 주요 기능들을 큰글씨와 단순화된 항목으로 구성한 전용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인터넷뱅킹도 조회, 이체, 지로납부, 외환송금, 환전 등을 큰글씨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외에도 스마트뱅킹과 별개로 모바일웹으로 제공하는 ‘모바일웹뱅킹’은 로그인할 때 필수였던 별도 앱을 통한 인증절차를 제거하고, 휴대폰 본인인증만으로 간편하게 상품가입 및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