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맥카페' 원두 투입량 평균 14%↑
맥도날드, '맥카페' 원두 투입량 평균 14%↑
  • 이해선 기자
  • 승인 2021.01.19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거맛 업그레이드에 이어 커피맛 향상…로고·패키지 디자인도 변경 
(사진=맥도날드 제공)
(사진=맥도날드 제공)

[증권경제신문=이해선 기자] 한국맥도날드(대표 앤토니노리스마티네즈)는 커피 브랜드 맥카페(McCafe)의 커피 레시피를 업그레이드해 전국 매장에서 더 맛있는 커피를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맥도날드는 지난해 식재료와 조리 프로세스, 조리 기구 등 버거를 만드는 전반적 과정을 개선한 ‘베스트 버거’ 이니셔티브를 도입한데 이어 이번에는 커피 전 메뉴의 맛을 한 단계 더 끌어올렸다.

맥도날드는 맥카페만의 최적의 맛을 살리기 위해 에스프레소 기반 커피의 원두 투입량을 1잔당 평균 14% 늘리는 등 커피 레시피를 업그레이드했다. 이를 통해 원두의 풍미를 살리고 맛과 향, 바디감이 더욱 풍성하고 깊어진 커피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맥도날드 맥카페의 로고와 패키지 디자인도 이번에 새롭게 재탄생했다. 고급스러운 크라프트지 느낌의 컵과 따뜻하고 밝은 골드 컬러의 슬리브로 변경하고, 아이스컵은 인쇄 없이 투명한 디자인을 적용해 재활용이 용이하도록 할 계획이다.

국제산림관리협의회(FSC)에서 인증 받은 친환경 포장재를 국내 외식업계 최초로 도입해 사용하고 있는 맥도날드는 새로운 커피 패키지 역시 FSC 인증을 받은 친환경 재질로 도입했다. FSC인증은 산림의 생물 다양성 유지 등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생산된 종이에 부여되는 친환경 인증이다.

이와 함께 맥도날드는 고객이 커피의 추출 방식에 따라 원하는 커피를 쉽게 주문할 수 있도록 커피 메뉴 2종의 이름을 변경했다. 분쇄한 원두를 거름망에서 뜨거운 물로 추출하는 드립 방식의 커피 메뉴명을 드립 커피(프리미엄 로스트 커피)와 아이스 드립 커피(아이스 커피)로 각각 변경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지난해 고객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베스트 버거 이니셔티브 이후 커피 맛도 경쟁력을 향상시켜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이번 업그레이드에 심혈을 기울였다”며 “올해도 고객에게 맛있고 좋은 품질의 제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