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초고가 욕실 브랜드 '바스바흐(BATHBACH)' 론칭
한샘, 초고가 욕실 브랜드 '바스바흐(BATHBACH)' 론칭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1.02.24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포세린 타일, 수입 수전(水栓) 및 도기(陶器) 등 엄선된 자재 활용
(사진=한샘 제공)
(사진=한샘 제공)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대표 강승수)은 초고가 욕실 시장을 겨냥한 프리미엄 욕실 브랜드 ‘바스바흐(BATHBACH)’를 론칭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06년 출시한 부엌가구 브랜드 ‘키친바흐(KITCHENBACH)’에 이은 두 번째 프리미엄 브랜드로 인테리어 전분야에 걸친 50년 노하우를 바탕으로 욕실 분야에서도 세계 최정상급 브랜드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한샘은 국내외에서 엄선한 고급 자재와 차별화 된 3D 상담설계 서비스를 바탕으로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욕실 공간을 제안한다는 전략이다.

‘바스바흐’에는 대형 이태리 수입 타일, 수전, 도기, 수납장 등 프리미엄 제품을 적용한다. 수전과 도기는 미국 콜러(KOHLER)社, 이태리 스카라베오(SCARABEO)社 등의 제품을, 수납장의 힌지(hinge) 등 하드웨어는 고급 부엌에 사용되는 오스트리아 블룸(BLUM)社 제품 등을 사용한다.

브랜드 첫 번째 신제품으로는 ‘바흐 5 프리모 화이트(BACH 5 Primo White)’를 출시했다. 고전적 인테리어에 현대적 요소를 더한 ‘뉴클래식(New Classic)’ 스타일 인테리어를 적용한 게 특징이다. 리얼 마블 패턴 타일과 함께 도장 도어를 활용한 수납장, 골드로즈 컬러의 수전 등으로 밝고 세련된 공간을 연출한다.

‘바흐 5 프리모 화이트’는 한샘디자인파크 목동점을 시작으로 전국으로 전시를 확대할 계획이다. 평형과 옵션에 따라 1000~3000만원대에 구매할 수 있다.

장우순 한샘 건재상품부 이사는 “욕실은 가정에서 가장 프라이빗한 공간으로 최근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힐링의 공간으로 주목받고 있고, 자신의 취향에 맞게 스타일링하는 공간으로 그 위상이 높아지고 있다”며 “한샘 ‘바스바흐’ 출시로 차별화된 욕실 공간뿐만 아니라 욕실, 부엌, 거실, 침실 등을 합친 전체 공간에서 프리미엄 리하우스 스타일패키지도 제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