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단 1점' 예거 르쿨트르 '8억대 시계', '더현대 서울'서 만난다
'국내 단 1점' 예거 르쿨트르 '8억대 시계', '더현대 서울'서 만난다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1.02.25 15: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현대백화점은 ‘더현대 서울’ 1층 스위스 시계 브랜드 ‘예거 르쿨트르(Jaeger-LeCoultre)’ 매장에서 국내 단 1점뿐인 ‘마스터 그랑 트레디션 투르비옹 셀레스트 다이아몬드’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총 347개(총 18.8캐럿)에 달하는 다이아몬드를 비롯해, 태양을 공전하는 지구의 움직임을 연상시키는 오비탈 플라잉 투르비옹이 장착돼 있다. 판매 가격은 약 8억원이다. 국내에서는 오직 ‘더현대 서울’ 예거 르쿨트르 매장을 통해서만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리나 2021-02-25 21:07:43
고리나 왔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