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퀸텀 VPN' 기술 개발 성공
SK텔레콤, '퀸텀 VPN' 기술 개발 성공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04.0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용 IP장비에 양자암호키분배기 적용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SK텔레콤(017670, 대표 박정호)은 IDQ(ID Quantique)와 양자암호통신기술을 라우터와 스위치 등 기업용 IP장비에 적용하는데 성공했고, 이를 기반으로 기업용 ‘퀸텀 VPN 기술’ 개발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기업용 IP장비 보안 기술과 양자암호기술을 접목한 솔루션인 ‘퀸텀 VPN 기술’은 다양한 B2B망구조와 서비스에 유연하게 적용 가능하다. 

이번 기술 개발로 전용망을 설치하지 않은 기업들도 양자암호를 활용해 통신 보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은 기존 5G 전송망(서울~대전, 대전~대구) 등에 이 양자암호키분배기를 이용한 암호화 기술을 적용하고 운용해 왔으며, 이번에 전송망이 아닌 기업용 IP장비와 연동 테스트를 완료함으로써 향후 양자암호통신기술을 대중화하고 기업용 보안서비스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 하민용 Innovation Suite 장은 “이번 연동으로 보다 많은 B2B고객들이 한 발 앞선 양자 보안을 경험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은 고객에게 최고의 보안을 제공하기 위해 관련 기술 개발과 협력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