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ESG 분야 스타트업 지원 위해 'ESG 코리아 2021' 결성
SK텔레콤, ESG 분야 스타트업 지원 위해 'ESG 코리아 2021' 결성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04.2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사진=SK텔레콤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ESG 분야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기위해 ‘ESG 코리아 2021’ 얼라이언스를 결성했다고 29일 밝혔다. 

SK텔레콤과 마이크로소프트, SAP 등 글로벌 기업, 국내 사회적 기업가 교육기관, 투자사 등이 참여한 ‘ESG 코리아 2021’은 ESG 분야 스타트업을 위해 ICT기반의 다양한 솔루션을 지원하고, ESG성과를 측정하는 등 스타트업들이 구체적인 전략을 수립할 수 있도록 돕기위해 결성됐다. 

‘ESG 코리아 2021’ 6월 6일까지 SK텔레콤 트루 이노베이션 홈페이지에 있는 지원 사이트를 통해 최대 15개 스타트업을 선발하고 하반기부터 총 6개월간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여지영 SK텔레콤 오픈콜라보담당은 “ESG 코리아 2021은 국내외에서 스타트업의 ESG 경영 관련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갖춘 기업들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하고, “ICT 분야 스타트업들이 ESG 경영을 도입해 건강한 성장을 이루고,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