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중소 세라믹기업 금융지원
하나은행, 중소 세라믹기업 금융지원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1.05.04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한국세라믹기술원(원장 유광수)과 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우수 중소·중견 세라믹기업의 발굴 및 종합적인 금융지원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의 수출입 활로를 개척하고, 실질적인 금융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협력에 나설 계획이다.

하나은행은 향후 한국세라믹기술원이 발굴 및 추천하는 세라믹 관련 중소·중견기업 앞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무역보험공사 보증서 발급 보증료 지원 △외국환수수료 우대 △해외직접투자 지원 △글로벌 자본유치 지원 △외국환 관련 컨설팅 제공 △기업경영 및 자금운용 관련 컨설팅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합적인 업무제휴를 추진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