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최고사업책임자 "한국서 mRNA 백신 원액 생산 가능"
모더나 최고사업책임자 "한국서 mRNA 백신 원액 생산 가능"
  • 신동혁 기자
  • 승인 2021.06.07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더나 최고사업책임자 코린 르 고프(Corrine Le Goff) [사진=트위터]
모더나 최고사업책임자 코린 르 고프(Corrine Le Goff) [사진=트위터]

[증권경제신문=신동혁 기자] 모더나의 최고사업책임자(CC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원액의 한국 생산 가능성을 언급했다. 현재 모더나로부터 원액과 mRNA 기술을 이전받아 백신을 생산하는 곳은 스위스 론자가 유일하다.  
 
CCO 코린 르 고프 모더나는 최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한국에서 mRNA 백신 원액을 생산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단순 제조 협력뿐만 아니라 연구 분야에서도 협력하겠다는 의미"라고 밝혔다.  
 
다만 그는 "이제 검토를 시작하는 단계여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생각하고 있다"며 국내 특정 기업을 거론할 단계는 아니라고 설명했다. 최근 모더나는 삼성바이오로직스에 자사 mRNA 백신의 완제 공정을 맡기는 위탁생산 계약을 맺은 바 있다.  
 
또 "한국에 mRNA 백신 원료 생산을 위해 공장을 설립하는 등 직접 설비 투자를 할 가능성도 있다"며 "현재까지는 다양한 가능성 중 하나이므로 실제로 투자하게 된다면 파트너십이 필요할지, 한국 정부와 협력할지 등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코린 르 고프 CCO는 한국 법인 설립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모더나는 지난달 17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모더나 코리아 주식회사' 설립을 위한 등기를 완료했다.
 
그는 "한국은 뛰어난 역량을 갖추고 있는 데다 아시아태평양(AP) 지역 진출에 있어 전략적으로 중요한 시장"이라며 "한국에서 사업을 장기간 하고자 법인 설립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