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6억달러 규모 ESG채권 발행
하나은행, 6억달러 규모 ESG채권 발행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1.06.10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6억달러 규모의 ESG채권(지속가능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ESG채권은 그린본드와 소셜본드가 결합한 형태로 지난 2019년 1월 6억달러 규모의 공모 채권 발행 후, 약 2년 6개월 만에 발행되는 미달러화 공모 채권이다.

발행 채권은 미달러화 선순위 무담보 고정금리 채권으로, 만기는 5.5년이다. 발행금리는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0.55%를 가산한 1.25%다.

발행은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 크레디아그리콜, HSBC, MUFG, 스탠다드차타드가 공동 주관했으며,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Moody’s)와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로부터 각각 ‘A1’, ‘A+’ 등급을 부여받았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이번 발행 자금은 국내외 친환경 사업 및 취약계층 지원 사업 등 채권 발행 취지에 맞게 사용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