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X롯데면세점, 오는 20일까지 명품 빅세일 연장 진행
롯데온X롯데면세점, 오는 20일까지 명품 빅세일 연장 진행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1.06.18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재고 명품 연장 판매를 진행한다. 사진=롯데쇼핑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재고 명품 연장 판매에 돌입한다.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지난 16일까지 진행했던 ‘명품 빅세일’ 행사를 오는 20일까지 연장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연장 기간에도 총 53개 브랜드 상품을 최대 80% 할인된 금액에 판매하며, KB국민카드를 이용할 경우 추가 10% 즉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회사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16일까지 진행했던 ‘명품 빅세일’ 행사에서는 판매 건수가 전년대비 107.5% 증가하는 성과를 기록했다. 행사기간 구매자 수도 전년대비 38.7% 증가했으며, 매출도 23.9%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에 판매하지 않았던 시계 상품군이 매출 상위권을 기록했으며, 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며 가방 매출도 크게 뛰었다는 설명이다. 

롯데온 심규광 명품MD(상품기획자)는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100억 원 물량을 준비해 선보인 ‘명품 빅세일’의 인기에 힘입어 면세 재고 명품 연장 판매를 결정했다”며 “연장 판매 기간에도 본행사 기간과 동일하게 인기 명품을 최대 80% 할인된 금액에 판매하며, KB카드 추가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