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2021 한국서비스대상 아파트부문 종합대상
롯데건설, 2021 한국서비스대상 아파트부문 종합대상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1.07.0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년 연속 수상…국내 대표 아파트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석주 대표이사, 최고 경영자상 수상
롯데건설 최광우 상무(왼쪽)가 2021 한국서비스대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 최광우 상무(왼쪽)가 2021 한국서비스대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은 지난 2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1 한국서비스 대상'에서 20년 연속 아파트부문 종합대상과 최고 경영자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서비스대상은 한국표준협회(KSA)에서 주관하는 상으로, 국내 서비스 산업 품질 향상을 목표로, 고객중심 서비스 품질경영 시스템을 구축하고, 경영 전반에 서비스 성과와 수준이 탁월한 기업에게 주어진다.

또 이번 시상식에서는 아파트부문 종합대상과 더불어 하석주 대표이사가 최고경영자상을 수상했다. 한국서비스대상 최고경영자상은 우리나라 서비스산업과 서비스 기업 품질을 발전시킨 경영인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하석주 대표이사는 △시공 품질 향상을 위한 경영시스템 구축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시공 품질 개선 △임직원 서비스 매뉴얼 재정립 및 고객 접점 응대 서비스 강화 등 고객중심 서비스 품질혁신 등을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롯데건설은 국내 1위 초고층 건축물인 롯데월드타워를 준공하고 토목, 발전, 화공 플랜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 기획 및 기술경쟁력을 바탕으로 국내 및 해외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특히 지난 1999년 국내 주택업계 최초 '롯데캐슬'을 출시해 브랜드 아파트 시대를 열고, 프리미엄 브랜드 롯데캐슬로 국내 고품격 주거 문화를 이끌어 왔다. 최근에는 고객 트렌드를 새롭게 반영한 외관, 조경, 커뮤니티시설 디자인을 담은 '롯데캐슬3.0'과 코로나로 인해 변화된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한 평면인 'AZIT3.0'을 선보이며 브랜드 가치를 높였다. 

롯데건설은 롯데캐슬뿐 아니라, 2019년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르엘(LE-EL) 론칭과 함께 르엘캐슬 갤러리를 오픈하며 롯데건설이 추구하는 최고급 주거 공간을 선보였다. 르엘이 적용되는 단지들은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고자 각각 특화된 고유 디자인을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는 층간소음 전담 조직을 꾸려 층간소음 저감 기술을 개발해, 코로나19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진 거주자들을 위한 주거공간 개선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울러 초고령 사회 진입을 대비해 일반 공동주택과는 차별화된 3가지 타입 실버주택 단위평면을 개발해 마곡 MICE 복합단지에 최초로 적용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