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2분기 영업이익 76억원…'흑자전환'
이마트, 2분기 영업이익 76억원…'흑자전환'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1.08.12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 CI
이마트 CI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이마트(139480)는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했다고 12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5조8647억원으로 13%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4830억원으로 53% 늘었다. 

이마트 별도 기준 실적을 살펴보면 영업이익은 58억원, 매출액은 3조8940억원을 기록해 각각 전년 대비 208억원, 9.6% 증가했다.

이번 실적은 할인점 기존점이 5분기 연속 신장 폭을 확대하며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 실제로 이마트의 2분기 카테고리별 실적을 살펴보면 식품 매출이 15.7% 증가하며 전체 실적을 크게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트레이더스 영업이익은 61.2% 증가한 266억원, 매출은 전년 대비 21% 증가한 8005억원으로 두자릿수 성장을 이어나갔다. 전문점 사업은 63억원 흑자를 기록한 노브랜드를 필두로 영업손익을 전년비 46억 개선했다. 

주요 연결 자회사들도 고르게 성장했다. SSG닷컴 총거래액(GMV)은 2분기 19%, 상반기 합산 17% 신장하며 2조5806억원을 기록, 성장세를 이어갔다. 영업손익은 2분기 이커머스 경쟁 심화로 다소 감소했으나, 상반기 합산으로는 전년 대비 38억원을 개선했다.

이마트24는 분기 흑자를 재달성하며 고무적인 성과를 보였다. 영업이익은 60억원 증가한 8억원을 기록했고 매출은 전년 대비 19% 신장한 4795억원을 기록했다. 점포수는 186개점 증가한 5509개로 나타났다.

신세계TV쇼핑은 영업이익 57억원, 매출 635억원을 기록하며 안정적인 성장세를 유지했다. 신세계푸드의 영업이익은 58억원 증가한 82억원, 매출은 8.2% 증가한 3324억원 기록했다.

이마트의 미국 법인인 PK리테일홀딩스는 지난해 대비 70억원 증가한 10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 외에도 이마트에브리데이, 신세계I&C 등이 안정적인 흑자 기조를 이어갔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마트 기존점 신장과 자회사들의 고른 성장에 힘입어 연결 및 별도 2분기 실적이 3년만에 흑자로 전환했다"며 "앞으로도 각 사 경쟁력 강화를 통해 성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