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희 화가, '코스모스와 설경' 주제로 16번째 개인전 개최
김요희 화가, '코스모스와 설경' 주제로 16번째 개인전 개최
  • 주길태 기자
  • 승인 2021.09.10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주길태 기자] 김요희 화가가 오는 9월 28일부터 10월 18일까지 용인 마가미술관에서 16번째 개인전을 연다.

김요희 화가는 그동안 가을의 대표적인 꽃으로 가녀린 꽃대를 가졌지만 강인함을 품고 있는 코스모스를 주제로 한 정물 수채화부터 해변가의 부서지는 파도의 포말 등을 풍부한 감성을 곁들여 정밀하게 묘사한 그림과 같이 가을의 정취와 어울리는 다양한 작품들을 전시해 왔다.

이번 개인전에서 김요희 화가는 코스모스와 설경을 주제로 선택했다. 김요희 화가는 아버지의 묘소에서 내려다본 두물머리호수를 배경으로 ‘삶과 죽음이 공존하는 장소에서 그 경계를 무화하는 시도의 작품’을 선보인다.

김요희 화가는 “눈발이 성성하게 날리는 얼어붙은 호숫가에 일몰만이 계시적으로 내려앉아 있다”며 “그 빛이 세상의 모든 숙명을 따스하게 덮어주고 있다는 점에서 ‘깊숙하고 그윽한 동산’으로 은유된 아버지의 존재가 다시금 상기됐다”고 작품에 대해 설명했다.

김요희 화가는 예원예술대와 대구예술대 겸임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국립현대미술관이 주관하는 18‧19회 대한민국미술대전과 15회 대한민국 회화대전 특선 수상을 비롯해 해외전과 그룹전 180여회에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