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이모저모] 포르쉐·BMW·벤틀리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국내 출시 外
[수입차 이모저모] 포르쉐·BMW·벤틀리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국내 출시 外
  • 김성근 기자
  • 승인 2021.10.1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르쉐·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신형 911 GT3 출시, BMW·X7 M50i 프로즌 블랙 출시, 벤틀리·주력차종 전시
포르쉐코리아는 서울 강남구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에서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CUV) 형태의 100% 순수 전기차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오른쪽)와 고성능 스포츠카 신형 911 GT3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포르쉐코리아)
포르쉐코리아는 서울 강남구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에서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CUV) 형태의 100% 순수 전기차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오른쪽)와 고성능 스포츠카 신형 911 GT3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포르쉐코리아)

[증권경제신문=김성근 기자] 포르쉐코리아,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신형 911 GT3 국내 출시

포르쉐코리아가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와 신형 ‘911 GT3’를 14일 국내 공식 출시한다.

포르쉐 최초의 CUV이자 자사 두 번째 100% 순수 전기차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와 8세대 포르쉐 911 기반의 첫 번째 GT 모델 ‘911 GT3’가 국내 최초로 공개됐다.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는 혁신적인 800볼트 아키텍처 전기 구동 시스템을 탑재한다. 최대 93.4 kWh 용량의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를 기본 사양으로 탑재하며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4, 4S, 터보의 국내 기준 주행 거리는 각각 287km, 287km, 274km이다.

함께 출시된 신형 911 GT3는 레이스 트랙과 일상에 모두 잘 어울리는 완벽한 고성능 스포츠카로, 모터스포츠 유전자와 혁신 기술을 결합해 스포티함)의 정수를 반영한다. 

최고출력 510마력(PS)을 발휘하는 자연흡기 4.0 리터 6기통 박서 엔진은 내구 레이스를 통해 검증된 911 GT3 R의 구동계를 기반으로 한다. 7단 포르쉐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를 탑재한 신형 911 GT3는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3.4초가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318km/다.

BMW, 14대 온라인 한정 ‘X7 M50i 프로즌 블랙’ 출시

BMW코리아가 10월 무광 블랙 컬러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하는 온라인 한정판 ‘X7 M50i 프로즌 블랙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BMW X7 M50i 프로즌 블랙은 지난해 선보인 한정 모델 'X7 M50i 다크 섀도우'에 이은 두 번째 무광 색상 시리즈다. 국내에서는 14대(전세계 250대 한정)만 BMW샵 온라인을 통해 판매된다. 

X7 M50i 프로즌 블랙에는 최고출력 530마력, 최대토크 76.5kg·m을 발휘하는 M 트윈파워 터보 4.4ℓ V8 가솔린 엔진과 xDrive 시스템,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 M 배기 시스템 등도 기본으로 탑재된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및 개별소비세 3.5%를 적용해 1억7580만원이다.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컨티넨탈 GT·플라잉스위퍼·벤테이가 특별 전시 진행

벤틀리모터스코리아와 공식 딜러 벤틀리 서울이 오는 17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컨티넨탈 GT, 플라잉스퍼, 벤테이가 전시 행사를 진행한다.
 
3가지 모델들은 모두 550마력, 78.5 kg·m의 토크를 발휘하는 4.0리터 트윈터보 차저 V8 가솔린 엔진 탑재되어 스포티한 성능을 중시하는 한국 고객들에게 특히 사랑받고 있다.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2021년 1월부터 9월까지 373대(KAIDA 기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올 한 해 한국 시장 진출 이래 가장 높은 연 판매량을 경신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