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터넷 서비스 장애 관련 방지대책과 고객 보상안 공개
KT, 인터넷 서비스 장애 관련 방지대책과 고객 보상안 공개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11.0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CI
KT CI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KT(030200, 대표 구현모)는 지난 25일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 장애 관련 재발방지대책과 고객보상안을 1일 공개했다. 

KT는 재발방지대책을 실행하기 위해 ‘네트워크혁신TF’를 가동하고 기술적 측면과 관리적 측면에서 대책을 마련해 시행할 예정이다. 

기술적 측면에서는 기존 시뮬레이션 시스템을 확대해 사람의 실수로 발생하는 장애를 차단할 예정이며, 유선과 무선 인터넷 장애가 동시에 발생하지 않도록 다양한 형태의 백업망을 구성할 계획이다. 

작업관리와 관련해서는 기본 절차를 준수하고 ‘현장직업 자동통제 시스템’을 도입해 재발방지에 나설 예정이다. 

KT는 이번 인터넷 장애로 불편을 겪은 모든 고객에게 보상을 지급할 계획이다. 보상 대상 서비스는 무선, 인터넷, IP형 전화, 기업상품이다. 

보상기준은 개인고객과 기업고객의 경우 최장 장애 시간 89분의 10배 수준인 15시간으로 적용하며, 소상공인에게는 해당 서비스 요금의 10일 기준으로 보상한다. 

KT는 고객들의 개별 문의와 신청하는 번거로움을 최소화하고 누락을 방지하기 위해 별도의 접수절차 없이 12월 청구되는 11월 이용 요금분에서 보상금액을 일괄 감면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요금 감면 및 소상공인 케어를 원만하게 지원하기 위해 전담 지원센터를 이번주 중 열고 2주 동안 운영한다. 

KT 구현모 대표는 “KT를 믿어주신 여러분들께 불편을 드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신속히 재발방지대책을 적용해 앞으로 신뢰 회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