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 라마야나의 길展 개최…"힌두 대서사시가 전시로"
ACC, 라마야나의 길展 개최…"힌두 대서사시가 전시로"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1.11.26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마야나의 길 전시회 포스터. 사진=ACC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전당장 직무대리 이용신)은 아시아문화지도 ‘라마야나의 길’展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이날부터 ACC 문화정보원 라이브러리파크 상설전시관에서 진행되며, 힌두 문화가 화려하게 꽃피웠던 지역의 대표 문화유산들을 미디어아트 영상과 증강현실 등으로 상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게 특징이다. 

ACC에 따르면 ‘라마야나의 길’은 아시아적 세계관이 녹아있는 아시아의 대표 서사시를 연구 및 발굴, 총 6개의 아시아의 이야기길로 구성됐다. 가장 먼저 인도를 시작으로 동남아시아 전역에 걸쳐 전파된 인도의 대서사시 ‘라마야나’가 체험형 전시로 진행된다. 

전시는 미디어아트 영상과 증강현실 체험, 가상현실을 활용한 자료검색 등으로 구성, 장대한 서사와 함께 축적된 아시아의 역사와 문화, 건축, 공간, 문화자료 등을 관람하는 사람들이 더욱 쉽게 이해하고 편안하게 감상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이용신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전당장 직무대리는 “앞으로도 아시아문화지도사업을 본격적으로 확장시켜 전당 관람 서비스를 보다 활성화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