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출력 향상 '2022년형 파사트 GT' 출시
폭스바겐코리아, 출력 향상 '2022년형 파사트 GT' 출시
  • 김성근 기자
  • 승인 2022.01.12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EA288 evo 엔진 탑재로 출력 향상(최고출력 200마력), 높아진 연료 효율성
폭스바겐코리아가 상품성을 강화한 ‘2022년형 파사트 GT’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코리아가 상품성을 강화한 ‘2022년형 파사트 GT’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폭스바겐코리아)

[증권경제신문=김성근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상품성을 강화한 ‘2022년형 파사트 GT’를 출시한다. 
 
12일 출시된 ‘2022년형 파사트 GT’는 기존 연식 모델의 혁신적인 기술 및 편의 사양을 그대로 채택하면서도 새로운 EA288 evo 엔진을 탑재해 성능과 효율을 높이고, 한국 고객들이 선호하는 사양들을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한 점이 특징이다.
 
이전 연식 모델 대비 10마력 상승한 200마력(3600~4100rpm)의 최고 출력을 자랑하며, 40.8kg.m의 강력한 최대 토크는 1750~3500rpm의 넓은 실용 영역에서 고르게 힘을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2.0 TDI 프리미엄과 2.0 TDI 프레스티지 트림 기준 15.7km/l(도심 13.9km/l, 고속 18.6km/l)로 이전 연식 모델 대비 향상돼 높은 연료 효율성을 제공한다. 

특히 동승자를 위한 편의 사양도 업그레이드됐다. 기존 버튼식이었던 뒷좌석 송풍구 온도 조절 패널은 터치식으로 변경되어 탑승자가 2열 시트의 온도 조절 등을 간단하고 편리하게 조작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비즈니스 세단의 안락함과 편의성을 위해 프레스티지 모델부터는 국내 소비자들의 선호 사양인 앞좌석 통풍시트 및 뒷좌석 열선시트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강화된 상품성의 2022년형 파사트 GT의 가격은 4312만원부터 5147만원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