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단일재질 포장재 도입…'재활용성↑·탄소배출량↓'
애경산업, 단일재질 포장재 도입…'재활용성↑·탄소배출량↓'
  • 손성창 기자
  • 승인 2022.02.1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탁세제 ‘스파크 3kg 리필’ 제품에 단일재질 포장재 도입
애경산업·SK지오센트릭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 협력’
애경산업, 단일재질 포장재 도입(사진=애경산업)
애경산업, 스파크에 단일재질 포장재 도입(사진=애경산업)

[증권경제신문=손성창 기자] 생활뷰티기업 애경산업은 대표 세탁세제 브랜드 ‘스파크’(SPARK)의 3kg 리필 제품에 단일재질 포장재를 도입했다고 17일 밝혔다.

애경산업은 스파크 3kg 리필 제품에 사용되던 포장재를 기존 복합재질(비닐류 OTHER)에서 단일재질(비닐류 LDPE)로 변경함으로써 재활용성은 높이고, 탄소배출량은 줄이게 됐다.

애경산업은 이번 단일재질 포장재의 도입으로 연간 약 45만개의 스파크 3kg 리필 포장재가 복합재질에서 단일재질로 변경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를 통해 약 1.7톤 이상의 탄소배출 감축효과가 기대된다.

이번에 도입한 단일재질의 포장재는 지난해 3월 애경산업과 SK지오센트릭이 체결한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의 추진 과제 중 하나인 ‘생활용품·화장품 포장재 단일 소재화’의 성과이다.

앞서 애경산업은 SK지오센트릭과의 협력을 통해 스마트 액체세제 브랜드 ‘리큐’(LiQ)의 리필 제품에 재활용 포장재(PIR-LLDPE)를 도입하기도 했다. 애경산업과 SK지오센트릭은 앞으로도 친환경 포장재 개발 및 플라스틱 재활용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애경산업은 앞으로도 환경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지속가능하며 환경을 배려하는 제품을 개발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환경을 생각해 제품별로 △재활용 등급 우수 용기 △소비 후 수거된 플라스틱을 재활용한 ‘PCR PET’(Post-Consumer Recycled PET) 용기 △삼림인증제도 ‘FSC인증’(Forest Stewardship Council) 마크를 획득한 단상자 △식물성 잉크인 ‘소이잉크’ 등을 도입하고 △펌프캡부터 라벨까지 분리배출을 쉽게 할 수 있도록 포장재를 설계하는 등 환경 친화적인 포장재 도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