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케미칼, 크레이튼 인수 완료로 글로벌 경영 박차
DL케미칼, 크레이튼 인수 완료로 글로벌 경영 박차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3.14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영 노하우와 판매 네트워크 접목…크레이튼 수익성 향상 계획
미 오하이오 주 벨프레(Belpre)에 위치한 크레이튼社 SBC 생산 공장 (사진=DL 제공)
미 오하이오 주 벨프레(Belpre)에 위치한 크레이튼社 SBC 생산 공장 (사진=DL이앤씨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DL케미칼이 미 크레이튼사 인수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글로벌 경영에 돌입할 계획이다.
 
DL은 14일 공시를 통해 크레이튼사가 자회사인 DL케미칼과의 합병에 필요한 모든 조건을 충족시켰으며 오는 15일 모든 인수 절차가 마무리 될 계획이라 밝혔다.

DL케미칼은 지난해 11월 미국 규제 당국 승인에 이어서 중국, 독일 등 주요국 승인 절차를 모두 매듭졌다. 이로써 DL케미칼은 인수 발표 6개월만에 크레이튼을 공식적으로 품에 안으며 글로벌 석유화학 기업으로 거듭나게 됐다. 크레이튼은 미국과 유럽 SBC 시장 1위 기업이자 세계 최대 규모 바이오케미칼 회사다.

크레이튼은 800개 이상 특허를 보유한 기술 기업으로 미국과 유럽 등지에 5개 R&D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크레이튼은 이미 재질이 다른 플라스틱 혼합 재활용을 가능하게 하는 서큘러, 바이러스를 포함한 미생물을 99.99%까지 살균할 수 있는 바이액삼, 메모리폼 매트리스 소재 등 친환경 및 일반 소비자 생활에 밀접한 기술제품들을 시장에 선보인바 있다.

DL케미칼은 크레이튼의 글로벌 R&D센터들과의 협력을 통해 친환경 소재 등 프리미엄 제품 개발에 집중해 새로운 시장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 또 크레이튼이 보유한 글로벌 생산 거점과 판매망, 물류 네트워크를 DL케미칼의 석유화학사업 운영능력에 접목해 수익성을 대폭 향상 시킨다는 계획이다.

DL케미칼은 이미 2020년 크레이튼으로부터 인수한 카리플렉스 매출을 1년 만에 31% 성장시키며 신사업 통합 운영 능력을 증명한 바 있다.  2020년 카리플렉스 매출은 1988억원이었으나 인수 이후 생산 및 판매가 대폭 늘어 2021년 2609억원을 기록했다.

DL케미칼 관계자는 "크레이튼은 세계 최고 수준 기술을 보유한 기업으로 이번 인수를 통해 DL케미칼은 R&D 역량 제고 뿐만 아니라 글로벌 석유화학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었다"며 "DL케미칼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국내외 투자를 통해 글로벌 시장 선도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DL케미칼은 실제 올해에도 다양한 추가 투자를 준비 중이다. 올 상반기에 여수공장 내 설비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며 중동 등 저원가 지역에서 신사업 역시 적극 고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