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 금천구와 종합병원 건립 업무협약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 금천구와 종합병원 건립 업무협약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3.1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이 건립하는 종합병원 조감도(예정) (사진=부영 제공)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이 건립하는 종합병원 조감도(사진=부영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이사장 이중근)이 금천구와 종합병원을 건립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 부영그룹이 의료사업에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부영그룹은 지난 2017년 그룹계열사인 부영주택과 동광주택을 통해 우정의료재단을 설립하고 병원 부지와 450억원대 운영자금을 출자해 사업자격을 갖췄다.

시흥동 996번지 내 건립될 종합병원은 지하 5층~지상 18층, 연면적 17만5818㎡, 총 809병상 규모다. 주요시설을 살펴보면 △지하 1~5층은 주차장, 편의시설 △1층~4층은 외래진료실, 검사실, 문화공간 △5층~6층은 수술실, 중환자실, 연구실, 하늘정원 △7층~17층은 입원 병동 △18층은 옥상층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아울러 전문 진료센터로 심혈관센터, 소화기센터, 여성센터 등이 조성된다. 특히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종합병원 옥상 헬리포트를 활용할 수 있는 지역응급의료센터 설치를 검토하고 있다. 보건 관련시설로 정신건강복지센터, 치매안심센터, 심리상담소 '마음 쉼'이 들어설 예정이며, 병원 부지 내에는 환자와 지역주민이 쉴 수 있도록 '힐링 뜰', '웰빙의 숲' 등 3300㎡ 규모 공원이 조성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은 지역 주민들에게 대학병원급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복지증진을 위해 협력하고, 금천구는 우정의료재단 종합병원 건립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요청사항에 적극 협조할 것을 약속했다.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 관계자는 "병원 내 보건관련 공공청사와 공원 등을 조성함으로써 지역주민들에게 의료서비스 뿐 아니라 다양한 복지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그동안 교육분야의 사회공헌은 물론, 소외이웃 기부금, 재난구호 등을 통해 꾸준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쳐왔다.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만 8900억원에 이르며, 2014년에는 국내 500대 기업 중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를 기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