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웰케어, 오라팜과 업무협약 "유산균 시장 경쟁력 확보"
CJ웰케어, 오라팜과 업무협약 "유산균 시장 경쟁력 확보"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2.03.2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라팜 기능성 균주 활용한 BYO구강유산균 제품 선보일 예정
CJ Wellcare가 오라팜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CJ제일제당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CJ Wellcare는 구강유산균 전문기업 오라팜과 '구강유산균 연구 및 제품 개발을 위한 사업 협력'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오라팜은 장 유산균 위주의 국내 유산균 시장에서 처음으로 구강유산균을 선보인 기업이다. 구강유산균은 입속 유해균은 억제하는 반면 유익균은 증식시켜 구강 면역력에 도움을 준다. 최근 마스크 착용이 일상회되면서 제품 수요가 급격하게 늘고있다. CJ Wellcare는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구강 건강 기능성 균주를 보유한 오라팜과 이번 협약을 맺었다는 설명이다. 

CJ Wellcare는 올 상반기 안으로 오라팜의 기능성 균주를 활용한 BYO브랜드의 구강 유산균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BYO유산균은 2013년 피부 기능성 개별인정 유산균을 시작으로 장 유산균까지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왔다. 올해는 기능성 균주를 확보하고 있는 다양한 전문 업체들과 협력해 유산균 시장에서의 지위를 강화한다는 목표다.

CJ Wellcare 관계자는 "CJ웰케어가 쌓아온 균주·발효 기술 역량과 오라팜의 구강 기능성 균주가 만나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유산균 트렌드 시장을 반영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 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