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금천구에 종합병원 설립
부영그룹, 금천구에 종합병원 설립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4.11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질의 의료 서비스 제공
우정·금천종합병원 투시도(예정) (사진=부영)
우정·금천종합병원 투시도(예정) (사진=부영)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이사장 이중근)은 지난 9일 우정·금천종합병원(가칭) 기공식을 가졌다.

금천구 종합병원 건립 사업은 금천구민들의 숙원 사업이다. 부영그룹이 지난 2017년 나눔 경영을 통한 사회공헌 일환으로 그룹 계열사 부영주택과 동광주택이 병원 부지와 450억원대 운영자금을 출자해 우정의료재단을 설립하고 인허가를 거쳐 첫 삽을 뜨게 됐다.

유명철 우정의료재단 이사는 인사말에서 "서울 서남권을 대표할 종합병원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지역 주민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다양한 복지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정·금천종합병원은 금천구 시흥동 일대에 건립되며 지하 5층~지상 18층, 연면적 17만5818㎡, 총 810병상 규모다. 주요시설은 △지하 1~5층 주차장, 편의시설 △1층~4층 외래진료실, 검사실, 문화공간 △5층~6층 수술실, 중환자실, 연구실, 하늘정원 △7층~17층 입원 병동 △18층 옥상층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병원에는 전문 진료센터로 심혈관센터, 소화기센터, 여성센터 등이 조성된다. 특히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종합병원 옥상 헬리포트를 활용할 수 있는 지역응급의료센터 설치를 검토하고 있다. 보건 관련시설로 정신건강복지센터, 치매안심센터, 심리상담소가 들어설 예정이며, 병원 부지 내에는 환자와 지역주민이 쉴 수 있도록 3300㎡ 규모 공원이 조성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