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현대건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수주
롯데건설-현대건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수주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6.20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대문구 중랑천변 3720세대 규모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롯데건설-현대건설 컨소시엄(스카이 사업단)은 지난 18일 메가박스 상봉점에서 열린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이문동 일원에 위치하며, 총 공사비는 9528억 원이다. 연면적 59만5638㎡, 지하 5층~지상 40층, 아파트 20개 동, 총 3720세대 규모로 건설된다.

스카이 사업단은 유명 해외 설계사와 협업해 건축디자인은 미국 글로벌 설계회사 JERDE와 조경디자인은 세계 조경 1위 기업 SWA와 설계했다. 또 40층 높이 스카이브릿지를 적용하고, 축구장 5배 크기에 달하는 규모의 초대형 중앙광장을 비롯해 초대형 커뮤니티와 스트리트 몰 등 랜드마크적인 설계를 계획했다.

스카이 사업단 관계자는 "이문·휘경 재정비촉진지구 내에서 이문4구역을 압도적이고 독보적인 단지로 만들기 위해 최고의 상품 설계를 적용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