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계약 순항
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계약 순항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6.2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축법 적용으로 주택수 포함 안돼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70층 스카이라운지 조감도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70층 스카이라운지 조감도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한화건설(대표 최광호) 생활숙박시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이 계약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 아산배방택지지구에 있다. 지하 5층~지상 70층, 3개동, 전용면적 99~154㎡ 총 1162실 생활숙박시설과 상업시설이 분양된다. 전용면적별로는 △99㎡ 582실 △117㎡ 347실 △124㎡ 104실 △126㎡ 119실 △148㎡ 5실 △154㎡ 5실로 중대형 타입으로 구성됐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이 적용돼 주택수에 포함되지 않고 세금 및 대출 규제 등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롭다. 또 중도금 무이자 50% 대출 지원이 되기 때문에 2027년 3월로 예정된 입주까지 약 5년간 투자 부담이 적고 언제든지 전매가 가능하다.

송희용 한화건설 분양소장은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은 지역 최고층 높이에 호텔급 부대시설을 갖춰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생활숙박시설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또 각종 규제에서 자유로운 만큼 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화 포레나 천안아산역 분양홍보관은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에 위치해 있으며, 일부 잔여세대에 대해 계약 진행 중이다. 입주는 2027년 상반기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