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 신세계와 메타버스 공동사업 위해 업무협약
한글과컴퓨터, 신세계와 메타버스 공동사업 위해 업무협약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2.06.23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과컴퓨터 CI (사진=한컴 제공)
한글과컴퓨터 CI (사진=한컴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한글과컴퓨터(030520, 대표 김연수·변성준)는 신세계(004170, 대표 손영식)와 메타버스 플랫폼 시장 선점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한글과컴퓨터는 관계사이자 메타버스 전문기업 한컴프론티스와 신세계 메타버스 플랫폼을 기획 및 개발 등을 진행하고, 신세계는 플랫폼 내 운용될 콘텐츠 및 서비스에 대한 기획과 소싱을 담당한다. 

김연수 한글과컴퓨터 대표는 “신세계와 이번 협력으로 메타버스 사업이 한컴의 주요 신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며, “한컴의 메타버스 역량과 신세계의 컨텐츠 역량이 결합하여 고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고, 아직은 초기인 메타버스 플랫폼 시장에서 빠르게 두각을 나타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