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그룹,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지원 성금 5억원 기탁
두산그룹,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지원 성금 5억원 기탁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2.08.10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입은 지역 주민들 빠른 시간 안에 일상 회복할 수 있기 바란다"
두산그룹 CI 이미지
두산그룹 CI 이미지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두산그룹(회장 박정원)은 10일, 서울·경기·강원 등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복구를 위한 성금 5억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다.

이번 성금은 이재민 생필품 지원, 피해시설 복구활동 지원 및 취약계층 주거 안전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두산 관계자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이 빠른 시간 안에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두산은 올해 강원·경북지역 산불 피해 복구 지원, 2020년 코로나 극복 위한 성금 기탁, 2019년 강원 산불 피해 복구 지원, 2017년 포항 지진 피해 복구 지원 등 재난 상황 시마다 복구 지원에 나섰으며, 미국, 인도네시아, 아이티, 중국, 필리핀 등의 해외 대형 재난 시에도 지원활동에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