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중부지방 수해 복구 성금 5억 원 기탁
현대중공업그룹, 중부지방 수해 복구 성금 5억 원 기탁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2.08.1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10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전달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CI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CI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이 최근 서울 및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 발생한 수해 복구 돕기에 적극 나섰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이사장 권오갑)은 10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 원을 기탁한다고 밝혔다. 또, 집중호우 피해지역 이재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생필품 등이 담긴 긴급구호키트 200여 개도 신속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성금 기탁은 최근 중부 지방에 계속된 기록적인 폭우로 주택 및 상가 침수와 산사태가 이어지며 안타까운 인명피해를 비롯해 약 600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피해가 커지는 데에 따른 것이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권오갑 이사장은 “폭우로 큰 피해를 입으신 분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울 것”이라며, “임직원들의 급여나눔으로 이뤄진 성금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힘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