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투자권유대행인 전용 '모바일 영업지원시스템' 오픈
KB증권, 투자권유대행인 전용 '모바일 영업지원시스템' 오픈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2.08.2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증권 제공)
(사진=KB증권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KB증권(대표 박정림·김성현)은 투자권유대행인 및 퇴직연금모집인 전용 모바일 영업지원시스템을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KB증권은 고객 방문 영업이 잦은 투자권유대행인 특성을 고려해 MTS(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 M-able(마블)에 ‘투권인/모집인’ 기능을 추가했다. 

KB증권 관계자는 “투자권유대행인들은 별도 앱을 설치하는 불편함 없이 마블 앱에서 모드전환을 통해 유치고객을 관리할 수 있게 돼 고객관리 시스템 활용도를 대폭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투자권유대행인은 금융투자협회가 정한 자격시험에 합격한 후 협회 온라인 교육과정을 이수한 자로, KB증권과 위탁계약을 맺고 증권사의 금융투자상품을 고객에게 권유할 수 있는 인력을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