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공동주택, '우수디자인상품'으로 선정
현대건설 공동주택, '우수디자인상품'으로 선정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09.16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5개 상품 각 분야별 우수디자인 선정
힐스테이트 이진베이시티 아트밸리 (사진=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이진베이시티 아트밸리 (사진=현대건설)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현대건설(000720, 대표 윤영준)은 공동주택에 적용된 5개 품목이 '2022 우수디자인상품(GD) 어워드'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우수디자인상품(GD)선정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국내 최고 권위 디자인상으로, 국내 출시되는 모든 상품의 디자인 및 외관·기능·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 우수성이 인정된 상품에 우수디자인 'GD마크'를 부여한다.

현대건설은 이번 공모전에서 조경, 익스테리어 그리고 인테리어까지 다양한 분야의 주거 상품들이 공간·환경 디자인 부문에 동시 선정되면서 아파트 디자인의 우수한 경쟁력을 인정받는 쾌거를 이뤘다.

힐스테이트 브랜드 조경은 현대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의 공간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에 선정된 힐스테이트 이진베이시티의 예술 공공보행통로 '아트 밸리'가 대표적이다. 초고층 건물 지상 보행로에 부산의 지역성을 담은 미술작품들을 설치해 야외 미술관에 온 듯한 품격있는 가로 경관을 조성했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현장은 감각적인 티하우스 '시너리 파인더'와 어린이 놀이터 '내 친구 유니콘' 2개 상품이 선정됐다. 현대건설이 2021년 선보인 지하 주차장 색채 특화 계획 '5 세컨드 갤러리'도 이번 공모전에서 우수디자인상품으로 선정됐다. 갤러리처럼 지하주차장 벽면에 구현해 이용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 소개된 현대건설 '트랜스포밍 월 & 퍼니처'도 우수디자인상품으로 선정됐다. 실내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가변형 주거 상품이다. 현대건설은 추후 '트랜스포밍 홈' 적용 범위를 넓힐 뿐 아니라 AI 및 IoT 기술과 접목해 스마트한 공간을 제안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국내 최고 권위 디자인어워드인 우수디자인상품에 8년 연속 선정돼 고급 주거 상품을 선도해나가는 디자인 역량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능의 우수한 디자인 상품을 지속 개발해 고객 만족을 최우선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