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하이엔드 브랜드 '르엘' 갤러리 오픈
롯데건설, 하이엔드 브랜드 '르엘' 갤러리 오픈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10.12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엘 갤러리 주방 조망창 (사진=롯데건설)
르엘 갤러리 주방 조망창 (사진=롯데건설)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이 서울 서초구 서초동 소재에 'BETTER THAN 호텔'을 표방한 '르엘(LE-EL) 갤러리'를 새롭게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갤러리는 롯데건설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르엘이 보여주고자 하는 브랜드 컨셉트와 주거 공간을 제시하는 전시공간이다. 2019년 하이엔드 주거브랜드 르엘을 런칭하며 개관한 갤러리는 2020년 국내 최고 디자인상인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우수 디자인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롯데건설은 드러내지 않는 자연스러운 고급스러움을 뜻하는 '사일런트 럭셔리'라는 컨셉의 르엘 갤러리를 사전 예약한 고객을 대상으로 공개하며, 일반 및 르엘 입주민을 대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품격 있는 공간 설계와 더불어 사물인터넷(IoT) 기술이 접목된 르엘만의 인테리어를 경험할 수 있는 주거 상품을 마련해 고객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주목되는 '주방 조망창'은 주방에 일반 이중창보다 우수한 단열성능을 갖춘 독일 레하우 3중 유리 슈퍼 조망창을 적용해 조망과 일조를 극대화한 쾌적하고 밝은 주방을 선보인다.

롯데건설에서 저작권 등록을 완료한 '버틀러 존'도 확인할 수 있다. 버틀러 존은 엘리베이터홀 공용면적을 단위세대 내부처럼 전용으로 사용할 수 있게 구성한 맞춤형 호텔식 주거상품이다. 이 공간을 통해 세탁물 수거, 조식 서비스 등 호텔식 컨시어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더불어 국내외 유명 호텔들이 자체 향수를 통해 고급 호텔을 연상시키는 트렌드에 착안해 오랜 기술력을 자랑하는 유럽 정통 캔들·디퓨저 전문 브랜드 '센티멘탈'과의 협업을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이를 통해 클래식한 향을 담은 디퓨저 '센트 오브 르엘' 디퓨저를 개발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타워팰리스를 비롯해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레지던스를 디자인한 바 있는 국내 유명 최시영 건축가가 직접 이번 갤러리 리뉴얼에 나선 만큼 르엘의 브랜드 이미지 위상을 높였다"며 "앞으로 도시정비사업 수주를 통해 르엘이 적용되는 단지에 이번 갤러리에서 선보인 주거공간 및 상품들이 적용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2019년 르엘 런칭 이후 반포우성과 대치2지구에 처음으로 적용했다. 청담, 반포, 방배, 잠실 등 강남권 및 한강변 지역에서 단지에도 적용·구축하고 있다. 최근에는 서울 한남2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사업에 입찰해 르엘을 제안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