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스마트UP! 스타트UP! 지원사업 공모
LH, 스마트UP! 스타트UP! 지원사업 공모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11.2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제별 최대 3억 원 중소기업 기술지원…4개 과제 선정
공모 포스터 (사진=LH)
공모 포스터 (사진=LH)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대표 이한준, 이하 LH)는 스마트시티 조성 확대 일환으로 메타버스 등 미래도시 선도를 위한 '제4차 스마트UP! 스타트UP! 중소기업 기술지원 공모'를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LH는 2018년부터 저탄소·디지털전환 등 변화하는 미래 환경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중소기업 역량강화를 통한 혁신기술 발굴로 스마트시티 조성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스마트UP! 스타트UP!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그간 LH는 이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15개사에 35억 원을 지원해 15건의 스마트서비스 기술을 개발했으며, 그 중 △스마트홈 제어시스템에 의한 하이브리드 공기조화기 △스마트 조명 및 방범시스템 등 4건은 특허 출원해 스마트도시 기술력을 확보하는 성과를 창출했다.

LH는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스마트UP! 스타트UP! 지원사업에 자체 연구개발비 12억 원을 투입하고 최대 4개사를 선정해 과제별 최대 3억(총 개발비의 75%)을 지원할 계획이다.

LH는 오는 12월 14일~16일까지 3일간 신청 및 서류 접수받은 후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을 결정하고, 내년 2월 중 협약을 체결해 사업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에 따른 중소기업은 모두 공모 신청 가능하며, 데이터허브센터, 자율주행, UAM·드론, BIM 설계를 통한 스마트도시 연계 ICT 기술에 응모하는 경우에는 가점이 부여된다.

다만 사업계획을 허위로 작성·제출하거나 기술개발사업의 기본 목적이나 공고된 목표 및 내용에 부합하지 않는 경우, 이미 개발된 기술을 내용으로 하거나 타 사업에서 지원을 받은 경우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경철 LH 국토도시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글로벌 기술발전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발굴·육성하고 확보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체감형 스마트시티를 조성하는데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