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무총리 표창 박명수, "나라가 인정하는 희극인"
국무총리 표창 박명수, "나라가 인정하는 희극인"
  • 이규철 기자
  • 승인 2022.11.25 0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이규철 기자]

코미디언 박명수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24일 오후 6시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이 주관하는 ‘2022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국무총리표창은 박명수를 비롯해 배우 이성민, 가수 장필순, 지코, 밴드 자우림, 감독 연상호, 제작자 김지연, 작가 김보통에게 돌아갔다.

박명수는 "'무한도전' 이후 공중파 활동을 이런 저런 이유로 못하다 보니까 올해도 남 상받는 거나 보겠구나 했는데 막상 상을 받게 돼서 큰 영광"이라고 전했다. 이어 “나라에서 인정해주는 희극인이 됐다. 어디 가서 정말 자랑스럽게 얘기할 수 있을 것 같다”며 “‘무한도전’ 이후로 공중파 활동을 이런저런 이유로 못하다 보니까 올해도 남 상 받는 거나 보겠구나 생각했다. 이렇게 제가 상 받게 돼서 너무나 큰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함께 해주시는 시청자분들, 라디오 애청자분들, 95만 유튜브 구독자분들 감사드린다”며 “5만만 채우면 100만 된다. 여러분의 작은 정성 기다려보겠다. 여러분의 작은 정성이 100만을 만든다. 알림 설정, 구독, 좋아요 눌러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한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은 대중문화예술인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대중문화예술산업에 대한 사회적 위상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가수, 배우, 희극인, 성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대중문화예술인은 물론 방송작가, 연출가, 제작자 등 대중문화산업 종사자의 노력과 성과를 격려하기 위한 정부 포상제도다.

 

[사진 :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 장면]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