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전라남도·고흥군과 도심항공교통 업무협약 체결
대우건설, 전라남도·고흥군과 도심항공교통 업무협약 체결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2.12.05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협약 체결식. 왼쪽부터 전라남도 김영록 도지사,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 고흥군 공영민 군수 (사진=대우건설)
왼쪽부터 전라남도 김영록 도지사,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 고흥군 공영민 군수 (사진=대우건설)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대우건설(047040, 대표 백정완)은 5일 전라남도 고흥군 드론특화지식산업센터에서 열린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 및 고흥군(군수 공영민)과 '미래 도심항공교통(UAM) 산업육성 및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 도지사, 공영민 고흥군수, 김승남 국회의원 등 지방자치단체 및 국회 주요 인사와 백정완 대우건설 사장 등 100여 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에 체결한 업무협약에 담긴 주요 내용은 △UAM 기체·항로 개발 및 분석을 위한 국가사업 공동유치 △지역거점 UAM 스마트시티 시범사업 공동유치 △섬 지역 항공교통, 물자수송, 재난 등 특수목적형 UAM 인프라 구축 및 실증 공동추진 △UAM 관련기업 전남도내 투자유치 공동협력 등 4가지 사항으로, 대우건설은 추후 전라남도 및 고흥군과 긴밀한 협력과 추가적인 협의를 거쳐 사업을 구체화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내 건설사 최초로 건설 산업용 드론관제시스템을 구축한 대우건설은 지난 5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그랜드 챌린지' 1단계 실증사업 참여를 위해 컨소시엄을 구성해 제안서를 제출했고, 7월에 개최된 국토부 주관 '2022 대한민국 드론·UAM 박람회'에 참석해 K-UAM 운영 로드맵을 발표했다. 또 대우건설은 컨소시엄에 참여 중인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아스트로엑스, 휴맥스모빌리티와 함께 전라남도에 드론 및 UAM 관련 다양한 실증 사업도 제안한 바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UAM 분야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대우건설에게 2165개 섬이 있는 전라남도와 나로우주센터가 위치하고 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실증 장소로 선정된 고흥군은 매우 중요한 지역"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다도해 지역적 특성에 맞는 다양한 실증 사업을 수행하고자 하며, 특히 UAM 기체 이착륙장인 버티포트 구축을 위한 설계, 시공 및 운영 분야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