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옥순, 영수 앞에서 정신 못차리네..송해나, “연이라는 게 있나?” 소름
'나는 솔로' 옥순, 영수 앞에서 정신 못차리네..송해나, “연이라는 게 있나?” 소름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3.01.20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이선영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모태솔로 12기가 결혼을 향해 더욱 화끈하게 불타오른다. 

SBS PLUS와 ENA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는 25일(수) 방송을 앞두고 의외의 러브라인이 속출하는 ‘솔로나라 12번지’를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제작진이 공개한 예고편에서 광수는 “솔직한 마음 뭔지 알아? 영수님이 데이트를 잘못했으면 좋겠어”라고 자신이 줄곧 순애보를 바친 옥순과 데이트를 하러 나간 영수를 견제하는 모습을 보인다. 반면 광수의 바람과 달리, 옥순의 얼굴에서는 웃음이 떠나지 않는다. 옥순은 영수의 입담에 정신을 못 차리고 “진짜? 어떡해~”라고 폭풍 리액션을 연발하는 것은 물론, 무릎까지 치며 깔깔 웃는 등 영수에게 급격히 빠져든다. 

‘모태소심남’ 영수와 확 통한 옥순의 모습을 본 데프콘-이이경-송해나 등 3MC는 “이야~”라고 감탄하고, 급기야 송해나는 믿을 수 없다는 듯 “진짜 연이라는 게 있나?”라고 두 사람의 ‘러브 스파크’에 혀를 내두른다. 

그런가 하면 현숙은 영호와 데이트를 마치고 돌아온 영자를 붙잡고 “후기 물어봐도 되나요?”라고 은근슬쩍 질문을 던진다. 이에 영자는 “데이트는 즐거웠다. 호감이 상승한 것 같다”고 대답, 영자와 영호의 핑크빛 ‘썸’을 예감케 한다. 

정숙은 ‘결혼 불도저’로 변신, 3MC를 경악케 한다. 정숙은 옥순 앞에서 “광수님이랑 얘기를 하면 어떨까? 왜냐하면 난 지금 결혼해야 하거든요”라고 ‘결혼 상대’로 광수에 대한 관심을 드러낸다. ‘결혼’이라는 단어까지 오간 급속 전개된 상황에 3MC는 “우와!”라며 ‘입틀막’과 동시에 ‘동공대확장’을 일으킨다. ‘불꽃 러브라인’이 점화된 ‘솔로나라 12번지’의 스토리에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나는 SOLO’ 12기의 화끈 로맨스는 25일(수) 밤 10시 30분 SBS PLUS, ENA에서 공개된다.

사진 제공=SBS PLUS, EN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